융복합 혁신의료제품 신속 개발·시장진입 지원

의견수렴 4월 10일 행정 예고…5월초 본격 시행

식약일보 | 입력 : 2019/04/10 [14:24]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이의경)는 융복합 혁신의료제품의 신속한 개발과 빠른 시장진입을 지원하기 위해 「융복합 혁신의료제품 신속 제품화 지원 등에 관한 규정」(식약처 예규)을 마련하여 2019년 4월 10일부터 4월 30일까지 행정 예고한다고 밝혔다.

 

이번 예규는 현재 오프라인으로 운영하고 있는 융복합 의료제품 상담·지원 창구를 온라인을 통해서도 이용할 수 있도록 시스템을 확대 개설하여 민원인의 접근성을 높이고 체계적으로 지원하기 위해 마련했다.

 

식약처는 학계, 산업계 등 관련 전문가가 참여하는 협업과 소통의 기구로 ‘혁신제품조정협의회’(이하 ‘협의회’) 구성·운영을 위한 근거도 이번 예규에 마련할 계획이다.

 

협의회 운영을 통해 여러 부서와 협의하여 많은 시간이 소요되었던 융복합 의료제품 제품화 상담과 제품 분류 민원 처리가 한층 더 빨라질 것으로 예상된다.

 

식약처는 이번 예규 제정 추진과 함께 규제샌드박스의 식약처 의료제품 분야 대표 창구를 ‘융복합 혁신제품 지원단’으로 일원화하여 융복합 혁신 의료제품의 신속한 제품화를 위한 실질적인 지원이 가능하게 되었으며, 앞으로도 환자의 치료기회 확대를 위한 정책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자세한 사항은 식약처 홈페이지(www.mfds.go.kr> 법령·자 > 입법/행정예고)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수중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중앙아시아 보건의료 협력기반 구축…국산 수술로봇 최초 해외 수출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