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맞이 벚꽃시즌 한정 음료 출시

파스쿠찌, 벚꽃 모티브 활용 음료, 디저트 젤라또 선보여

식약일보 | 입력 : 2019/03/07 [16:27]

SPC그룹(회장 허영인)이 운영하는 이탈리아 정통 커피전문점 파스쿠찌가 벚꽃 시즌 음료와 디저트를 출시했다고 7일 밝혔다.

 

이번에 출시하는 신제품은 ‘체리블라썸 바닐라 라떼’와 ‘아마레나 체리 젤라또’ 2종으로 다가오는 봄과 벚꽃시즌을 느낄 수 있는 제품들이다.

 

‘체리블라썸 바닐라 라떼(6천100원/R)’는 히비스커스 향 크림과 바닐라, 에스프레소가 조화를 이루는 라떼음료다. 음료 위에 분홍색 휘핑크림과 하트 초콜릿을 올려 벚꽃을 연상케한다. ‘아마레나 체리 젤라또(4천원/2스쿱)’는 부드러운 라떼 젤라또와 상큼한 체리가 어우러진 아이스크림 메뉴다. 신제품 2종은 봄 시즌에만 한정적으로 판매할 예정이다.

 



파스쿠찌는 벚꽃 신제품 출시를 기념해 오는 15일까지 파스쿠찌 공식SNS를 통해 모바일 쿠폰 증정 이벤트를 진행한다. 이벤트 게시물에 신제품 이름을 적어서 댓글을 달면 추첨을 통해 신제품 젤라또 교환권을 증정한다. 자세한 사항은 파스쿠찌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에서 확인할 수 있다.

 

파스쿠찌 마케팅 담당자는 “봄 시즌을 맞아 벚꽃을 모티브로 하여 신제품을 출시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계절에 어울리는 다양한 음료를 개발하고 선보일 것”이라고 전했다. 최지미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5대 빅데이터 플랫폼 구축, 정부 R&D 4조 확대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