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 연휴, 해외여행 시 여행지 감염병 및 예방수칙 필수

해외감염병 예방위해 국민들의 자발적 참여가 중요

식약일보 | 입력 : 2019/01/31 [17:01]

정은경 질병관리본부장은 31일 서울역을 방문하여 공항철도 이용객 및 귀성객 등에게 해외감염병 예방 안내문을 전달하며 설 연휴기간 동안 해외여행 시, 해외감염병 예방수칙 준수를 당부했다.

 

최근 5년간 해외여행객은 꾸준히 증가하여 지난해 약 4천9백만 명이 입국하였으며 발열, 설사 등 감염병 증상을 동반하여 입국한 사람은 약 26만 명으로, 국민들의 해외감염병 예방에 대한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건강한 해외여행을 위해서는 여행 전 반드시 질병관리본부 홈페이지를 방문하여 해외감염병 발생 상황을 확인한 후 필요한 예방접종, 예방약, 예방물품 등을 준비할 것을 강조하였다.

 



해외여행 중에는 30초 이상 손씻기, 안전한 음식 섭취하기, 기침예절지키기와 해외감염병 예방수칙을 준수해야 하며, 입국 시에는 건강상태 질문서를 작성하여 검역관에게 제출하고 귀가 후 발열, 설사 등 감염병 증상이 의심되면 의료기관 방문 전에 질병관리본부 콜센터 ☎1339로 신고하여 안내를 받아야 한다.

 

질병관리본부는 ‘설 연휴기간 동안 해외감염병의 국내 유입을 차단하여 국민의 건강을 보호하기 위해 촘촘한 검역 활동을 실시하겠다’고 하면서 해외감염병 예방을 위해서는 ‘입국 시 성실한 건강상태 질문서 작성·제출 등 국민들의 자발적인 해외감염병 예방 협조와 참여’를 당부했다. 최지미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바이오코리아 2019 건강기능식품 존 인기리 운영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