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화훼 첫 경매 "초매식" 개최

aT, 기해년 새해 첫 경매 전 화훼 부류별 화합과 단합의 시간 가져

식약일보 | 입력 : 2019/01/11 [15:15]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사장 이병호)는 1월 4일(금)을 시작으로 7일(월), 8일(화) 서울 양재동 화훼공판장에서 절화와 난, 관엽류 부류별로 2019년도 aT 화훼공판장 초매식을 개최했다.

 

이번 초매식은 거래 부류별 경매사와 중도매인, 하역노조 등 관계자들이 참석하여 2019년 화훼류 경매의 성공을 기원하고 경매종사자들 간 화합과 상생을 도모했다.

 



aT 화훼공판장 관계자는 이번 초매식에서 “2018년에 100년만의 폭염에도 불구하고 경매금액이 1,188억 원을 달성하여 전년대비 11% 상승하였으며, 출하 화훼농가소득은 평균 4백만 원 증가하는 등 청탁금지법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화훼산업 활성화를 위해 노력하는 한 해였다”고 밝혔다.

 

정성남 aT 유통이사는 “2018년은 그동안의 화훼산업 위기를 화훼인 모두가 합심하여 화훼소비 활성화를 위해 노력한 한 해였다고 생각한다”며 “2019년에도 소비자가 원하는 것이 무엇인지 끊임없이 연구하고, 새로운 소비를 창출하는데 많은 노력을 기울여야 하며, aT는 우리나라 화훼산업의 어려움을 극복하는데 올 한 해도 최선을 다할 것임을 약속한다”고 밝혔다. 강경남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창덕궁에서 풍년 기원 손모내기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