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특산 수산물 소비 활성화 박차

해수부, 서울(11. 5.~7.)과 세종(11. 9.~10.)에서 수산물 직거래 장터 운영

식약일보 | 입력 : 2018/11/02 [16:20]

해양수산부(장관 김영춘)는 우리 수산물의 소비를 활성화하기 위해 11월 5일(월)부터 10일(토)까지 서울시와 세종시에서 ‘어식백세 우리수산물 직거래 장터’를 연다.

 

직거래 장터에는 충청남도 등 5개 시.도에서 약 30여 개 업체가 참여하여 갈치, 과메기 등 지역 특산물을 시중가격보다 최대 30% 할인된 가격으로 판매한다.

 

이번 직거래 장터를 통해 어업인에게는 생산된 수산물의 판로 확대에 도움을 주고, 소비자에게는 질 좋은 우리 수산물을 저렴한 가격에 구입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11월 5일 낮 12시에는 서울광장(동편) 메인무대에서 직거래 장터 개막식을 열고, 무료 수산물 시식회와 우리 수산물 퀴즈 이벤트, 축하 공연 등을 진행할 예정이다.

 

최완현 해양수산부 수산정책실장은 “이번 직거래 장터에서는 품질이 우수한 우리 수산물을 저렴한 가격에 구매하실 수 있으니, 국민 여러분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당부한다“고 말했다. 황준영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대한민국서 제일 잘 피고 오래가는 국화·백합은?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