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오사카서 K-Food 한류 붐업 조성

aT, 2018 오사카 K-Food Fair 수출상담회 개최

식약일보 | 입력 : 2018/10/12 [16:13]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이개호)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사장 이병호)는 신한류에 들어선 일본의 문화중심지 오사카에서 10월 9일(화)부터 10월 10(수)일까지 이틀간 2018 오사카 K-Food Fair 수출상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오사카 K-Food Fair는 작년도 도쿄에 이어 일본에서 두 번째로 개최되는 K-Food Fair로서 27개의 한국 농식품 수출업체와 87명의 일본 현지 유통업체, 식품 수입 바이어 및 벤더 등이 참여하여 수출상담액 30,047천불, 현장계약액 1,747천불의 성과를 거두었다.

 

특히, 올해 8월 기준 신선농산물 對일 수출액이 180,786천불(전년 동기 대비 15.6% 증가)을 기록할 만큼 한국산 신선농산물의 對일 수출이 순항을 이어가는 가운데 배추, 버섯 등 신선농산물 참가업체와 일본 고소득층을 겨냥한 유산균바, 생들기름 등 프리미엄 한국 건강식품을 주력으로 하는 제품이 바이어들의 호평을 얻었다.

 



또한, 페어 개최 전부터 수출업체-바이어 매칭 전용 웹사이트를 개설·운영하여 참가업체 맞춤형 바이어를 매칭하고, 페어 첫째 날에는 참가업체 대상 일본 최대 유통업체인 이온그룹 바이어 출신의 강사 세미나를 통해 바이어 상담 팁을 제공하는 등 수출상담회의 내실화를 기했다.

 

백진석 aT 식품수출이사는 “일본시장 내 한국 농식품의 지속적인 점유율 확대가 어렵다고 보는 시각도 있지만 신선하고 차별화된 제품으로 일본시장의 문을 두드린다면 충분히 성장의 여지가 있다”라며 “과거 일본 중년 여성층으로부터 시작된 한류가 최근 일본 젊은 층 사이에서 새롭게 시작되고 있는 만큼 앞으로도 새로운 한국의 맛을 지속적으로 널리 알릴 계획”이라고 밝혔다. 강경남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2018식약처국감] 고혈압약 발사르탄 사태 늑장대응 질타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