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복‧굴 對중국 수출 활기

중국 소비자 84% 한국 수산물 품질에 대해 긍정적 평가

식약일보 | 입력 : 2018/08/03 [18:30]

지난해 사드 영향 및 생산부진으로 뒷걸음질 친 전복과 굴의 對중국 수출이 올해 회복세를 보이고 있다.

 

올 6월 기준 전복은 6.4백만 불, 굴은 4백만 불의 對중수출을 기록하였으며, 이는 전년대비 각 5,915%, 640% 증가한 수치이다.

 

전복의 경우, 사드 영향으로 중단되었던 수출이 재개되고 생산량 증가에 따른 가격경쟁력 상승으로 수출량이 크게 증가하였다. 굴은 작년 최악으로 떨어졌던 생산량이 예년수준으로 회복되며 생산량이 늘어 전년대비 높은 수출 성장이 이루어진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중국내 한국수산물에 대한 인식도 긍정적이다. 지난 5월 개최된 상해국제식품박람회(SIAL China)수산물 홍보관에서 참관객을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조사 결과에 따르면, 한국산 수산물의 품질에 대해서는 37%가 “매우 좋다”, 47%가 “좋다”로, 자국산 수산물과 한국산의 가장 큰 차이로는 “맛”이라는 응답이 51%, “안전성”이 11%로 조사되어 한국산 수산물에 대해 긍정적 인식을 가지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해당 조사에서 나타난 중국인들의 수산물 소비 형태를 살펴보면 구입경로는 수산시장이 37.7%, 대형유통매장이 33.4%, 온라인구매가 17.5% 순이었다. 또한, 조사대상자 중 55%가 한국산 수산물을 먹어봤다고 응답했으며, 섭취해본 품목으로는 참치(22%), 김(20.8%), 굴(20.4%), 전복(5.7%) 순으로 조사됐다. 강경남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수출유망 ‘접목선인장’ 새 품종 선보여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