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능성 원료 인정 활성화 인정심사 개선

“건강기능식품 기능성 원료 및 기준·규격 인정에 관한 규정” 개정고시(안) 행정예고

식약일보 | 입력 : 2018/07/09 [17:09]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류영진)는 기능성 원료 인정 심사 시 기능(지표) 성분 함량 자료를 모든 제조단계별로 제출하도록 했던 것을 성분 함량변화가 있을 수 있는 주요 제조단계(추출, 여과, 농축 등)에 한해 제출하도록 개선하는 건강기능식품 기능성 원료 및 기준·규격 인정에 관한 규정 개정안을 7월 6일 행정 예고한다고 밝혔다.

 

또한 이번 개정안은 안전성자료 제출 범위에 섭취 근거자료로 일상적(25년 이상) 사용 자료와 섭취량 평가 근거자료로 국내에서 식품으로 최근 5년간 유통·판매된 자료를 추가하여 제출 자료를 명확히 했다.

 

식약처는 이번 개정안이 건강기능식품 기능성 원료 인정 활성화에 도움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기능성 원료 인정 심사에 필요한 제출 자료를 합리적이고 과학적으로 개선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개정(안)에 대한 의견은 9월 5일까지 제출할 수 있다. 임지훈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한우자조금, 청계광장 직거래장터서 한우 최대 40% 할인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