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처, 편의점산업협회·프랜차이즈산업협회와 업무협약 체결

식약일보 | 입력 : 2018/06/11 [16:38]

식품의약품안전처(류영진 처장)는 한국편의점산업협회(대표 조윤성) 한국프랜차이즈산업협회(대표 박기영)와 함께 식품 안전 관리 강화를 위한 상호 협력을 주요 내용으로 6월 11일 식약처 본부(충북 청주시 소재)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한다고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은 최근 편의점 및 외식프랜차이즈 가맹점이 지속적으로 증가함에 따라 유통식품의 안전관리를 강화하기 위해 마련됐다.

 

주요 내용은 △자율위생관리, 이물혼입 방지, 보관기준 준수, 위해가능 영양성분 줄이기, 음식문화 개선 △위해식품의 신속 회수 △식품의 안전성 확보 및 위해가능 영양성분(나트륨, 당 등)을 줄이기 위한 회원사 및 소비자 대상 교육·홍보 등이다.

 

식약처는 “이번 업무협약 체결로 편의점 및 외식프랜차이즈 업체의 위생수준 향상이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업체와 상호 협력하여 소비자가 안전한 먹거리를 구매할 수 있도록 환경조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윤지수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수출유망 ‘접목선인장’ 새 품종 선보여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