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만·루마니아 등 7개국 13개사 바이어와 국내 49개사 수출상담

재외공관 연계 신규바이어 초청 수출상담회 개최

식약일보 | 입력 : 2018/06/08 [15:18]

농림축산식품부와 aT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사장 이병호)는 외교부 재외공관과 연계한 해외 바이어 초청 상담회를 6월 5일(화) aT센터에서 개최했다.

 

이번 상담회는 새로운 수출시장을 발굴하기 위해 일본, 중국, 미국 등 주력수출국가의 바이어와 함께 오만, 우즈베키스탄, 루마니아 등 신시장 지역의 바이어를 초청해 수출을 원하는 국내 기업들과 1:1 비즈니스 미팅을 주선했다.

 

행사 당일 7개국에서 온 13명의 해외바이어와 49여개의 우리 농식품기업이 119회의 거래 상담을 진행하여 김치, 단감, 배 등 55만 달러(약 6억 원)의 현장계약이 체결되었다. 또한, 천만 달러 이상의 상담성과를 거두며 이번 상담회에 참여한 기업들의 해외 진출과 신 시장 개척의 기반을 마련했다.

 



상담회와 더불어 김치, 홍삼제품과 쌀과자 등의 쇼케이스를 전시하여 바이어들에게 직접 한국산 농식품을 체험할 기회를 만들었다.

 

상담회 다음 날 바이어들을 대상으로 한국전통식품문화관 ’이음’과 ‘전통주 갤러리’를 방문하여 한과 만들기, 전통주 시음 등을 진행하며 한식에 대한 관심을 고조시켰다.

 

백진석 aT 식품수출이사는 “이번 상담회는 aT의 해외지사 설치 지역이 아닌 신시장 지역의 바이어를 초청한 상담회로 상담규모는 다소 작지만 국내 중소 수출업체가 새로운 수출수요를 창출할 수 있는 계기가 됐다”고 밝혔다. 강경남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식물명, 북한사용 50% 남한과 달라
1/4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