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월부터 ‘QI 교육과정’ 및 ‘QI 컨설팅’ 실시

심평원, 의료기관 질 향상 지원에 박차

식약일보 | 입력 : 2018/04/16 [17:11]

건강보험심사평가원(원장 김승택, 이하 ‘심사평가원’)은 의료기관의 질 향상(Quality Improvement, 이하 ‘QI’) 활동 지원을 통해 국민에게 양질의 의료서비스가 제공될 수 있도록 5월부터 ‘QI 교육과정‘과 ‘QI 컨설팅’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QI 교육과정’은 요양급여 적정성 평가와 QI에 대한 이해를 돕고 질 관리 역량을 향상시키기 위한 과정으로, 요양급여 적정성 평가 결과 개선이 필요한 기관과 자체적인 질 향상 활동이 어려운 중소병원을 대상으로 무료로 진행된다.

 



교육 주제는 ‘적정성평가 지표관리와 질 향상(QI) 활동’이며 △의료질 평가 동향 및 적정성 평가 방향 △적정성 평가와 지표관리 △지표관리와 QI 활동 △QI 활동 사례 공유 등의 내용으로 구성된다.

 

이번 교육은 5월 24일(목) 서울을 시작으로 광주ㆍ부산에서 일반과정과 요양병원 과정으로 나누어 진행되며, 교육에 관심이 있는 기관은 아래 ‘QI 교육과정’ 일정 확인 후 심사평가원 홈페이지 내 ‘E-평가자료 제출시스템’을 통해 신청하면 된다. 윤지수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나른한 봄 “토마토”로 활력 찾자
1/4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