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프레시웨이-한양여대, 시너지플러스센터 오픈

이론과 실무 겸비한 현장밀착형 인재양성에 앞장

식약일보 | 입력 : 2018/04/06 [16:19]

CJ그룹의 식자재 유통 및 단체급식 전문기업 CJ프레시웨이(대표이사 문종석)가 한양여자대학교(총장 이보숙)에 식품산업 인재 양성을 위한 복합 지원 센터를 열었다.

 

CJ프레시웨이는 지난 5일 한양여자대학교(이하 ‘한양여대’)에서 문종석 대표이사와 한양여대 이보숙 총장을 비롯한 양측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시너지 플러스 센터' 개관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한양여대 본관에 문을 연 시너지 플러스 센터는 CJ프레시웨이와 한양여대가 추진 중인 산학 협력 사업의 일환으로 이론과 실무를 겸비한 인재 양성과 기술·정보 교류를 목적으로 설립된 시설이다.

 

CJ프레시웨이는 시너지 플러스 센터 운영을 통해 한양여대 식품영양과 학생을 대상으로 △CJ프레시웨이 전문 강사가 진행하는 JUMP-UP 방학 특강 △중소 프랜차이즈 고객 대상 세미나 △식자재 유통, 단체급식 등 사업별 현장 실습 △다양한 직무 체험이 가능한 인턴십 등 이론부터 실무까지 한 번에 배울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방침이다.

 

또한, 한양여대 식품영양과 교수진 등 전문가 그룹과의 협업을 통해 CJ프레시웨이의 고객사를 위한 메뉴 제안, 위생 안전 교육 등 다양한 고객 서비스를 공동 개발하고, 한양여대가 보유한 조리아카데미 시설을 활용함으로써 실질적인 고객 컨설팅 프로그램 운영에도 나설 계획이다. 실제로 CJ프레시웨이는 오는 20일 일본 가정식 전문브랜드 '키햐아'의 메뉴시연회를 예정 중이다.

 



CJ프레시웨이 문종석 대표이사는 “시너지 플러스 센터 개관을 계기로 기업과 대학 간의 시너지가 구체화될 수 있는 기회가 마련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식품 산업의 발전을 위해 우수 인력 양성에 대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한편, CJ프레시웨이는 2017년 1월 수원대학교와 산학 협력 협약을 맺고 졸업 예정자를 대상으로 한 현장 실습 교육을 시행한 바 있으며, 지난 2월에는 덕성여자대학교와 함께 ‘영유아 영양·위생 활동에 관한 교육 콘텐츠’를 개발하는 등 학계와의 활발한 교류를 이어가고 있다. 최지미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글로벌 식품발굴단, 월드 서포터즈 “테이스트-K” 2기 발대식 개최
1/3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