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 타작물 재배 지원사업 참여확대 장 마련

관련기관·단체 간 업무협약 체결 및 결의대회 개최

식약일보 | 입력 : 2018/03/08 [16:34]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영록, 이하 농식품부)는 금년도 ‘논 타작물 재배 지원 사업’의 농가참여 확대 등을 위해 3월 9일 천안시 소재 천안상록리조트(그랜드홀)에서 「논 타작물 재배 지원 사업」관련 단체와 업무협약 행사 및 성공 결의대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쌀 수급 안정과 식량자급률 향상을 위해 관련기관·단체의 역량을 총 결집하고, 농업인의 참여·협력을 이끌어내기 위해 준비됐다.

 

이날 행사는 쌀 적정생산의 핵심 주체인 농업인·지자체 대표가 “오늘의 쌀산업 위기를 극복하기 위하여 민관이 소통하며 협력해 나가자”라고 다짐하고, 농식품부·농협·쌀전업농·들녘경영체·콩생산자협회·한우협회·낙농육우협회·조사료협회 등 관계 기관간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도 체결한다.

 

농식품부는 올해 논 타작물 재배 지원 사업의 목표 달성을 위해 기존 사업과 연계를 강화하는 등 참여 농가와 지자체에 대한 인센티브를 적극 지원하고, 관계기관별로도 논 타작물 재배 지원 확대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경주하기로 했다.

 

김종훈 차관보는 발대식 행사 참석자들을 격려하고, “어려운 여건 속에 금년도 논 타작물 재배 지원 사업을 추진하는 만큼, 유관기관 단체가 성공적 추진을 위해 총력을 기울일 것”을 당부할 예정이다. 김용진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수출유망 ‘접목선인장’ 새 품종 선보여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