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평원 인천지원, 설 명절 맞아 지역사랑 나눔 실천

미혼모 쉼터에 사랑과 온정의 마음 전달

식약일보 | 입력 : 2018/02/09 [16:15]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인천지원(지원장 김수인, 이하 ‘인천지원’)은 8일 인천교구천주교회유지재단이 운영하는 인천 자모원(인천 중구 소재)을 방문하여 설 명절 나눔 행사를 실천했다.

 

인천 자모원은 인천시 중구 경동에 자리 잡은 미혼모 쉼터로 1999년 6월 설립되어 갑작스러운 임신으로 힘든 상황을 겪는 임산부들에 필요한 도움을 주는 미혼모들의 쉼터이다.

 



인천지원 직원들은 다가오는 봄을 맞이하여 자모원 주변 청소와 물품창고 정리정돈을 실시하고 온누리상품권과 청소기를 전달했다.

 

김수인 인천지원장은 “나눔으로 더불어 사는 밝은 사회분위기 확산에 기여할 수 있어서 기쁘며, 소외계층 이웃들에 꾸준한 나눔 실천 활동으로 지역사회와 소통하도록 봉사활동을 확대하겠다”고 밝혔다. 윤지수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영양 풍부 들깨떡국·색깔만두 힘찬 한해 시작”
1/5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