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약품분야 시작 4개 분야 정책 추진방향 공유·논의

식약처, 제약업계 CEO와 조찬 간담회 개최

식약일보 | 입력 : 2017/12/06 [17:45]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류영진)는 식품·의료제품 안전관리를 강화하는 동시에 4차 산업혁명 시대 미래 성장산업으로 주목받는 식품, 의약품, 의료기기, 화장품 등 4개 분야의 업계 대표(CEO)를 만나 현장의 목소리를 듣고 정책에 반영하기 위한 간담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분야별 업계 CEO와 간담회는 12월 6일 의약품을 시작으로 13일 식품과 의료기기 등의 순으로 진행된다.

 

우선 의약품 간담회는 임패리얼팰리스호텔(서울시 강남구 소재)에서 개최되며, 주요 내용은 △국민 건강과 제약산업 발전을 위한 식약처의 의약품 정책 추진방향 △제약·바이오 현장의 건의사항에 대한 정부 검토의견 등이다.

 

이날 간담회는 류영진 식약처장을 비롯하여 원희목 한국제약바이오협회장, 김옥연 한국글로벌의약산업협회장, 제약업체 CEO 등 100여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또한 식품 분야는 더플라자호텔(서울시 중구 소재), 의료기기 분야는 한국의료기기산업협회(서울시 강남구 소재)에서 개최되며, 분야별로 △산업현장의 생생한 의견 청취를 통한 식품산업 발전방안 모색 △의료기기 허가·신고·심사 및 GMP 제도 등 정책현안 등의 주제로 진행된다.

 

의료기기의 경우 오는 20일 원주테크노밸리 아이센스(강원도 원주시 소재)를 현장 방문하며, 화장품의 경우 `18년 1월 10일 코스나인(경기도 김포시 소재)을 방문하여 업계 관계자들을 격려하고 건의사항을 청취한다.

 

류영진 식약처장은 “분야별 업계 CEO 간담회를 통하여 생생한 산업현장의 의견을 반영하여 식품·의료제품 분야 정책을 추진할 계획”이라며 “아울러 식품·의료제품 분야가 4차 산업혁명 시대의 혁신성장 주축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윤지수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그룹 위너, 10주년 “세브란스 1% 나눔운동” 재능기부 동참
1/5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