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훼 가격표시제 정착 나선 aT

화훼가격표시 푯말 자체 제작하여 전국 착한꽃집 등에 배포

식약일보 | 입력 : 2017/09/29 [18:01]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사장 여인홍)는 화훼 가격표시제 정착을 위해 화훼가격표시 푯말을 자체 제작하여 지난 927일부터 전국의 착한꽃집 등에 배포하고 있다고 밝혔다.

 

대형마트 내 화훼 판매점의 경우, 대부분 가격을 표시하고 있으나 개인 소매점포는 가격표시를 거의 하지 않고 있는 실정으로 소비자가 꽃집을 방문할 때 판매가격을 문의해야만 하는 불편을 겪고 있다.

 

이에 aT는 꽃 판매가격의 투명성을 확보함으로써 화훼 유통질서를 확립하고 소비를 확산시키고자 3종류(, 하트, 해바라기 Type)의 꽃 가격표시 푯말을 제작하여,

 

 


올해는
()한국화원협회 소속 착한꽃집 296점포와 aT 화훼공판장 내의 화환점포 20개소에 우선 배포하고, 이를 점차 확대하여 꽃 가격표시제를 정착시킨다는 계획이다.

 

심정근 aT 화훼사업센터장은 이젠 꽃도 공산품처럼 가격표시제가 정착되어 소비자가 믿고 구매할 수 있는 분위기가 이루어 져야 꽃 산업이 더욱 발전할 것이라며, “가격표시제가 정착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강경남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그룹 위너, 10주년 “세브란스 1% 나눔운동” 재능기부 동참
1/5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