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르신들 폭염대응 행동요령 이행당부

“어르신들 무더위에 건강 주의하세요”

식약일보 | 입력 : 2017/06/14 [17:58]

보건복지부(장관 정진엽)는 최근 무더위가 앞당겨지는 추세에 따라 어르신들이 폭염 피해를 입지 않도록 폭염대응 행동요령을 지켜줄 것을 당부했다.

 

올해 여름철 평균기온은 전반은 평년(23.6)보다 높으나 후반에는 평년과 비슷하거나 높으며, 강수량은 전반에는 평년보다 적어 건조하겠으나 후반에는 평년과 비슷할 것으로 예측된다.

 

이에 따라 복지부는 2017년도 폭염 대비 독거노인 보호대책을 발표하였고(’17.5.26.), 경로당, 주민센터, 노인복지관 등에서 폭염대응 행동요령 교육과 관련 포스터 배포를 실시할 예정이다.

 

폭염대응 행동요령 주요 내용은 라디오나 TV의 무더위관련 기상상황에 매일 주목하세요 물을 자주 마십니다 시원하게 지냅니다 더운 시간대(특히 12-17)에는 휴식합니다 응급상황 시 비상연락처(119, 1661-2129)로 연락 등이다.

 

특히, 폭염으로 인한 온열질환 사망자 중 65세 이상의 비중이 높고, 그 중 많은 수가 논·밭일을 하다가 발생해 어르신들이 무더위 속에서 농사일을 하다가 피해를 입지 않도록 낮 시간대(12:00~17:00)에는 야외활동을 자제하고 무더위 쉼터 등을 통해 충분히 휴식할 것을 거듭 강조했다.

 

또한, 국민안전처에서는 무더위 쉼터 접근성 개선 및 관리운영 철저를 위해 안전디딤돌 앱, 홈페이지의 무더위 쉼터 정보를 현행화하고 안내표지판 정비, 지자체 전수점검 등을 실시할 예정이다.

 

아울러 복지부는 폭염대비 노인보호체계 강화를 위하여 지자체 독거노인 보호대책 추진실태도 점검한다.

 

폭염특보 발령 시 노인돌봄기본서비스대상자인 취약 독거노인(22.5만 명)에게 생활관리사(8,600)가 매일 전화나 방문을 통해 안전을 확인하고, 이통반장?마을방송 등을 활용하여 폭염대응 행동요령을 집중 안내할 계획이다.

 

또한, ‘독거노인 사랑잇기 사업에 참여하는 민간기업 및 단체(’17년 누적 110여개)의 후원을 받아 폭염에 취약한 저소득 독거 어르신에게 선풍기 등 냉방용품과 침구류를 지원할 예정이다.

 

복지부는 어르신들이 경로당을 시원하게 이용하실 수 있도록 각 지자체에서 냉방비를 차질 없이 지원하고, 지자체별로 폭염대비 독거노인 보호에 각별한 관심을 기울여 줄 것을 당부했다. 윤지수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중부내륙 고속도로 타고 찾는 “술 익는 마을 4곳”
1/5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