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 식의약 안전기술 포럼” 개최

4차 산업혁명 시대, 식의약 안전기술 진흥 방안 모색

식약일보 | 입력 : 2017/06/13 [16:48]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손문기) 식품의약품안전평가원은 식의약 안전기술의 진흥 방안에 대한 각계 전문가의 의견을 청취하고자 ’2017년 식의약 안전기술 포럼을 오는 616일 서울조선호텔(서울 중구 소재)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포럼은 4차 산업혁명 본격화로 식의약분야 변화에 신속히 대응하기 위해 식의약 안전기술 수준평가 결과를 공유하고 정부·학계·산업계 전문가들과 식의약 안전기술 진흥 방안을 모주요 내용은 식의약 안전기술 개요 및 추진 현황 4차 산업혁명에 따른 식의약 안전기술의 역할 식의약 안전기술 수준의 현황 및 향상 방안 종합토론 등이다.

 

특히, 종합토론에서는 미국, 유럽, 일본, 중국 등 주요 4개국의 기술수준과 우리나라 식의약 안전 9개 분야 46개 핵심 기술을 비교하여 식의약 안전기술의 현주소를 파악하고 기술수준을 향상시킬 수 있는 방안 등을 논의할 예정이다.

 

안전평가원은 이번 포럼이 향후 식의약 안전 연구개발 투자 전략 수립과 과제 기획에 도움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식의약 안전기술 진흥 방안을 모색하고 국제적인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도록 논의하는 자리를 지속적으로 마련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번 포럼은 누구나 참여할 수 있고 참가비는 무료이며, 615일까지 사전등록 신청을 받는다. 윤지수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그룹 위너, 10주년 “세브란스 1% 나눔운동” 재능기부 동참
1/5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