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 비첩 순환 에센스 스페셜 에디션” 출시

조선 후기 ‘청화 백자 연화문 병’을 모티브로 용기 디자인해 예술적 가치 더해

식약일보 | 입력 : 2016/06/10 [13:30]

 


LG
생활건강(대표: 차석용)의 궁중화장품 브랜드 더 히스토리 오브 후가 청정한 아름다움을 지닌 연꽃의 기품을 더한 후 비첩 순환 에센스 스페셜 에디션을 출시했다.

 

이 에디션은 조선 후기 문화유산인 청화 백자 연화문 병을 모티브로 한 것으로, 맑고 청아한 수분 안티에이징을 선사하는 후 비첩 순환 에센스에 번영과 청정의 의미를 지닌 연꽃의 고고하고 우아한 자태를 담은 용기 디자인으로 예술적 가치를 더했다.

 

후 비첩 순환 에센스는 왕후의 순환비방인 55.5%의 공진비단 배양액과 해울환 성분을 함유해, 28일의 피부 생장주기에 맞춰 피부 순환을 도와준다. 세안 후 처음 사용하는 피부를 위한 첫 단계 에센스로, 피부의 부기와 화기는 내리고 생기를 올려주어 생기 있는 동안 피부를 선사한다.

 

특히 이번 스페셜 에디션은 더 히스토리 오브 후의 궁중 한방 수분 라인인 공진향: 의 밸런스와 로션, 크림과 함께 입술 본연의 컬러를 살려 동안 얼굴을 완성시켜주는 궁중동안립밤을 함께 구성했다.

 

한편, 이번 스페셜 에디션은 중국, 싱가포르, 홍콩 등 전 세계 11개국에 동시에 런칭해 선보인 다. 최지미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모더나 코로나19 백신 4천만 회분 계약체결 성공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